티스토리 뷰

한창 봄철에 된장에 슥슥무쳐먹기 맛있는 취나물로 밥을 만들거에요.

향도 향긋하니 좋고 씁지도 않아서 정말 좋아하는 봄나물이에요.

취나물 밥을 하기에는 전기밥솥보다는 압력밥솥을 추천드려요~

그 편이 훨씬 맛있거든요ㅎㅎ

찬물에다가 취나물을 꼼꼼하게 씻겨서 준비해줍니다.

밥을 지어줄 때는 취나물 밑에 밥이 오도록해서 지어주는데요.

막 씻어준 취나물도 물기를 머금고 있기때문에

밥짓는 물양을 약간 빼줬어요.

씻은 취나물을 밥이랑 같이 담아 드시기 좋은 사이즈로

손질해서 밥위에 얹어서 준비해주면 끝이에요.

나머지는 밥솥이 다 알아서 해준답니다^^

다 지어진 밥을 간장으로한 양념장으로 간해서 슥삭 섞어줍니다.

계란프라이도 하나 해서 대기해주세요.

간장에다가 고추가루 약간, 설탕과, 대파를 넣고

참기름을 살짝 둘러서 양념장을 마무리해줍니다.

솥 뚜껑을 오픈하는 순간 취나물 냄새가 화악 하고 퍼진답니다.

기분이 좋아요^^ㅎㅎ 밥이랑 나물이랑 주걱으로 잘 솥에 섞어주세요.

칼륨을 많이 함유하고 있는 알칼리성 식품이에요 취나물이~

이 때문에 체외로 나트륨을 내보낸다고해요.

짜게먹으면 몸에 좋은 게 하나도 없죠? 맛있고 착하기 까지한 취나물이네요ㅎㅎ

다된 밥은 먹을 만큼 덜어다가 아까 만든 간장양념장을 올리고

대기중이던 달걀프라이까지 얹어주면

제철에 먹어서 더 맛있는 취나물 밥이 완성됩니다~

신고
댓글
댓글쓰기 폼